신라면세점, 2030 세대 겨냥한 캐릭터 ‘신라프렌즈’ 선보여

김수정 기자 | 기사입력 2019/10/14 [15:34]

신라면세점, 2030 세대 겨냥한 캐릭터 ‘신라프렌즈’ 선보여

김수정 기자 | 입력 : 2019/10/14 [15:34]

 

신라면세점이 2030 세대를 겨냥한 신라면세점 대표 캐릭터를 선보인다.

 

신라면세점은 2030 세대와의 공감대 형성을 위한 대표 캐릭터 ‘신라프렌즈’를 15일 공개한다고 밝혔다. ‘신라프렌즈’ 캐릭터 공모전은 지난 5월 한달 간 신라인터넷면세점 회원들을 대상으로 진행됐으며, 강아지, 고양이, 토끼 등 친근한 동물 캐릭터 17종이 ‘신라프렌즈’로 최종 선정됐다.

 

이번 캐릭터 공모전에는 약 300개 이상의 작품들이 출품되고, 3만 명 이상의 회원들이 투표에 참여하는 등 2030 세대가 적극적으로 호응해 주목을 끌었다. 부문별 우수상은 신라인터넷면세점 회원들의 투표로 선정되었으며, 특별상 수상작은 본선 진출 캐릭터 중 신라면세점의 선정으로 결정되었다.

 

‘신라프렌즈’ 캐릭터들은 신라면세점을 대표하는 모델로 활약하며 신라면세점 이벤트, 배너 등을 통해 고객들에게 노출될 예정이다. 또한, 신라면세점 모바일 앱에서 사용할 수 있는 이모티콘으로 제작돼, ‘신라팁핑’과 ‘신라TV’를 이용하는 2030 세대들이 자신의 감정을 간단명료하고 유쾌하게 표현할 수 있도록 할 예정이다.

 

‘신라프렌즈’ 캐릭터들은 동물로 형상화해 친근감 있게 표현했다. 도베르만을 형상화한 강아지 캐릭터 ‘도베리’는 스타일에 신경을 많이 쓰는 패셔니스타이며, 고양이 캐릭터 ‘샤샤’는 타인의 관심을 즐기며 합리적 소비를 하는 스마트한 성격을 캐릭터에 부여했다.

 

신라면세점 관계자는 “당초 7종의 캐릭터만 선정하려고 계획하였으나, 높은 참여율과 우수한 작품들로 총 17종의 캐릭터를 선정하게 되었다”며 “2030 세대들이 신라프렌즈를 통해 신라면세점과 더 깊은 공감대를 형성할 수 있길 바란다”고 밝혔다.

 

신라면세점은 이번 ‘신라프렌즈’ 공개에 맞춰 퀴즈 이벤트를 진행한다. 해당 이벤트는 10월 15일부터 한 달 간 신라인터넷면세점 모바일 앱에서 진행되며, 퀴즈를 맞춘 개수에 따라 신라인터넷면세점에서 현금처럼 사용할 수 있는 ‘라라캐시’를 지급한다.

 

한편, 신라면세점은 2030 세대 고객의 눈길을 끌기 위한 특색 있는 마케팅을 적극 펼치고 있다.

 

가장 대표적으로 2030 세대의 마음을 사로잡은 서비스는 ‘신라팁핑’이다. ‘신라팁핑’은 신라인터넷면세점의 신개념 모바일 상품평 서비스로, 사진과 동영상 등이 첨부된 생생한 상품 정보를 제공하고 모바일 쇼핑 시 상품 정보 검색부터 구매까지 원스톱 쇼핑이 가능한 서비스다.

 

또한 이달부터는 영상을 선호하고 크리에이터와 소통을 중요히 여기는 2030세대 고객을 위한 모바일 생방송 서비스 ‘신라TV’도 새로 선보였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