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신라호텔, 에도마에 전통 스시 장인 '스시 아오키' 초밥 선보여

강지원 기자 | 기사입력 2018/10/08 [11:05]

서울신라호텔, 에도마에 전통 스시 장인 '스시 아오키' 초밥 선보여

강지원 기자 | 입력 : 2018/10/08 [11:05]

 

□ 서울신라호텔에서 32년 에도마에 전통 초밥을 맛 볼 수 있다. 

 

서울신라호텔 뷔페 '더 파크뷰(The Parkview)'에서는 10월 16일부터 18일까지 3일간 일본 긴자의 초밥 전문점인 '스시 아오키(鮨 青木)'의 장인 ‘아오키 도시카츠(青木 利勝)’ 셰프를 초청해 정통 초밥을 선보인다.

      

‘더 파크뷰’의 초밥 코너에서 일본 에도마에 스시 전통을 살린 대가의 초밥을 맛볼 수 있는 행사다.

 

이번 행사에서는 한국 미식 고객들이 가장 좋아하는 메뉴로 준비하며, 최고급 생(生) 참치 중 가장 고소하고 부드러운 뱃살과 속살, 광어, 단새우, 붕장어 초밥 등을 맛볼 수 있으며, ‘더 파크뷰’ 고객만을 대상으로 진미 요리를 제공한다   

 

□ 이번 행사는 지난 2012년 ‘더 파크뷰’에서 ‘스시 아오키’의 오너 주방장인 '아오키 도시카츠(青木 利勝)'씨를 초청해 호평을 받은 이후로, 5번째로 개최된다.

 

‘스시 아오키’는 2대에 걸쳐 32년 째 운영되고 있으며, 고급스러움과 대중성을 모두 겸비해 다수의 고급 초밥 전문점이 위치한 일본 긴자에서도 최고로 인정받고 있는 곳이다.

특히, 최고의 식재료를 공수해 최적의 풍미를 끌어내기 위해 특별한 숙성 과정을 거쳐 만드는 초밥으로 정평이 나있다. 

 

서울신라호텔 관계자는 “2012년 더 파크뷰에서 ’스시 아오키’ 오너 주방장을 처음 초청한 이후 고객의 호평과 재초청 문의로 매년 꾸준히 협업을 진행하게 되었다”며 “국내 손님들이 일본에 가지 않고도 최고급 초밥을 만날 수 있는 기회를 선보일 수 있어 자부심을 느낀다”고 밝혔다.

 
삼성과 글로벌 많이 본 기사